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추모글 남기기

OkGosu UX Story2009. 2. 20. 01:09
삼성동에 있는 어느 회사 회의실 문을 보면 손잡이가 앞뒤로 밀고 닫는 모양으로 되어 있습니다. 실제로는 좌우로 밀어야 열리는 문인데 문고리 모양이 그렇게 되어 있어 회의를 하다 보면 처음 들어오는 사람들은 항상 문을 덜커덩 밀었다가 다시 좌우로 밀어서 들어오는 경우가 허다하지요.

최근에 나온 '인터렉션 디자인'책에 나오는 어느 문고리의 사진과 그에 대한 설명입니다.

'문고리의 생김새는 어떻게 쓸지 알게 하는 어포던스(affordance)를 제공한다'

앞에서 언급한 회의실 문짝도 회의실 문으로 들어가는 인터페이스 역할을 합니다. 하지만 사용자와 문짝과의 인터렉션은 고려되지 않은 인터페이스일 뿐입니다.

UX(User eXperience, 사용자 경험)과 UI(User Interface)의 차이는 인터렉션에 있습니다. UI는 기능 자체 즉 인터페이스만 고려한 것이고 UX는 인터페이스 설계를 할 때, 그 인터페이스에 대해 사용자가 어떻게 반응하고 사용하는 인터렉션까지 고려할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UX는 디자인 뿐만 아니라 사용자의 이용 행태를 캐치하여 디자인에 반영할 수 있는 안목이 필요합니다. 방망이 깍는 노인은 방망이질하는 아낙네의 인터렉션을 잘 이해하는 분이었을 겁니다.

더 읽어 보기 상품 포장 에서 발견하는 UX 
Posted by okgosu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디자인도 그렇지만 어떤 재료를 쓰는가도 중요할것 같더군요.
    어느 식당에서 나가는 문이 열리지 않아 자동문인가 싶었는데
    카운터에서 '힘을 줘서 미셔야 해요'라고 하더군요.
    문이 너무 무거워서 그냥 밀면 열리지 않았다는...
    이런것도 UX의 범주에 포함될까요..

    2009.02.20 09: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재료도 인터렉션의 일부니깐
      당근 포함이 되지요~
      '재료'를 주제로 UX 글을 써보려고했는데 ^^

      2009.02.20 10:15 신고 [ ADDR : EDIT/ DEL ]
  2. 김지혜

    안녕하세요.. 글을 스크랩하고 싶어서요.. 트랙백만 가져 갈까 했는데 특별히 없어서...

    2009.03.19 11:42 [ ADDR : EDIT/ DEL : REPLY ]
    • 저의 글을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출처를 잘 명기해주시고....

      스크랩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with okgosu

      2009.03.20 10:05 신고 [ ADDR : EDIT/ DEL ]
  3. Wowza, problem solved like it never hpapneed.

    2012.08.05 06:56 [ ADDR : EDIT/ DEL : REPLY ]
  4. A little rationality lifts the quality of the detbae here. Thanks for contributing!

    2012.08.07 13:00 [ ADDR : EDIT/ DEL : REPLY ]
  5. A little rationality lifts the quality of the detbae here. Thanks for contributing!

    2012.08.07 13:01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