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추모글 남기기

Cute Baby Jaemin2009.06.25 09:00
재민이 28개월 째에 제가 머리를 깎아준지 3개월이 지났습니다. 이제는 미용실 갈 때도 됐다싶어 아기 전용 미용실에 갔더니 뭐가 무서웠는지 울면서 난리 법석을 떨어 그냥 발길을 돌렸습니다. 자주 가는 다른 미용실에 가봤으나 반응은 마찬가지... 

그래서 제가 다시 가위를 들어 재민이의 여름을 시원하게 해보았습니다.^^
이번에는 깎는데 시간이 좀 걸리는 바람에 재민이는 그만 잠들고 말았습니다.
(사진은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5. 머리 깎기 전
머리 깎기 전 인증샷입니다. 앞머리, 옆머리, 뒷머리 모두 수더분하네요. 중간에 깎아 보려했으나 일이 바쁜 고로 차일 피일 미루다 도저히 안되겠다 싶어 지난 주말에 날을 잡았지요.

2/5. 가위를 들다

저번과 마찬가지로 기저귀만 남기고 홀라당 벗기고 가위랑 빗을 가져왔습니다. 전에 썼던 가위는 써보니 날이 뭉개져서 다른 가위로 바꿨습니다. (이발 전용 가위는 아직 안샀습니다. 이번이 마지막이 되길 바라며^^) 여름이고 해서 시원하게 지나번보다 좀더 과감히 많이 썩뚝썩뚝 가위질을 했습니다. 지난 번에는 1센티 이하로 잘라냈는데 이번에는 3-4센티씩 머리를 빙글 빙글 돌아가며 잘라내었습니다.

3/5. 결국에는 잠든 재민이

날씨도 덥고 뜨뜻한 아빠 다리에 기대니 졸리기 시작합니다. 그러다 결국은 잠들고 맙니다. 다행히 깊게 잠들어서 반대쪽 머리를 깎기 위해 몸을 뒤집어도 가만히 있습니다. 머리카락이 얼굴을 비롯하여 온몸에 범벅이 되었는데도 너무 달콤히 자고 있어서 다 깎고 난 후 30분이 지나서야 깨울 수 있었습니다. (사진에 드러날 뻔한 몹쓸 저의 속살은 블라인드 처리했습니다.)

4/5. 목욕하는 재민이

머리카락에 범벅이 되어 그대로 화장실로 직행합니다.
처음에는 잠이 덜깨어 멀뚱멀뚱하지만, 샤워기에서 시원한 물이 쏟아지자 좋아라 합니다.

5/5. 깔끔하게 단장하고...증명사진?

샤워를 끝마치고 깔끔하게 꽃단장하고 몇 컷 찍었습니다. 웬일로 얌전하게 있네요. 
머리 깎는거 잘 참았다고 칭찬하며 사탕을 주었으나 입에 넣자 마다 우드득 뽀개어 먹고 맙니다. -_-; 
깎고 보니 그래도 28개월 때 보다 더 큰 것 같네요.






Posted by okgosu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제법 자르셨어요~~ 이제 재민이 밖에서 못자를거같은데요^^
    아빠손으로만 해줘서...재민군..행복하겠어요^^

    2009.06.25 11:59 [ ADDR : EDIT/ DEL : REPLY ]
  3. 아이가 정말 의젓해 보이네요! ^^
    좋은 하루 되세요-

    2009.06.25 12:00 [ ADDR : EDIT/ DEL : REPLY ]
  4. 우아앙 귀여워라. 녀석 볼수록 잘생겼는걸요.
    근데 이거보니까 예전에 엄마가 동생 어렸을때 바리깡(??????) 그걸로 머리 잘라주다가 순간 실수해서 머리가.. 쥐뜯어놓은것 같이 된적 있었는데 그때 한동안 동생이 밖에 안나간다고 울던게 생각나요 ㅋㅋㅋㅋ

    블라인드 처리한 사진중에 손이 그냥 중간에 떠있는거 보고 기절할 뻔했어요. ㅎㅎㅎ

    2009.06.25 13: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ㅋ그런 슬픈 사연이 있었군요...


      블라인드 처리 안된 사진은 더 기절할것 같아서리....

      2009.07.08 11:28 신고 [ ADDR : EDIT/ DEL ]
    • Lot of srmats in that posting!

      2012.08.05 23:48 [ ADDR : EDIT/ DEL ]
    • Heck yeah bay-bee keep them cmonig!

      2012.08.07 14:21 [ ADDR : EDIT/ DEL ]
  5. 아빠가 머리도 깎아주는군요! 멋진 아빠인데요. :-)
    재민이는 행복하겠어요~

    2009.06.25 14:02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사감

    재민쿤 짱 +_+ 사진 업뎃 자주 해주셔야 되요 ㅎㅎㅎ

    2009.06.25 15:40 [ ADDR : EDIT/ DEL : REPLY ]
  7. ㅎ 쑥쑥 자라고있군요~
    ^^

    2009.06.29 16: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우와~~~ 넘 귀엽네용!!! ㅎㅎ

    2009.06.30 00: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귀여울때도 있고 말썽부려 얄미울때도 있고 그래요^^

      2009.07.08 11:24 신고 [ ADDR : EDIT/ DEL ]
    • How neat! Is it raelly this simple? You make it look easy.

      2012.08.05 19:58 [ ADDR : EDIT/ DEL ]
    • Your articles are for when it absloeutly, positively, needs to be understood overnight.

      2012.08.07 13:09 [ ADDR : EDIT/ DEL ]
  9. 원웨이

    아기가 참 귀엽네요 ^^

    2009.07.01 09:50 [ ADDR : EDIT/ DEL : REPLY ]
  10. 참 잘 생겼내요.. 아드님이^^
    저도 머리는 직접 깍아 줄까요?ㅋㅋ 근데 아이들은 머리 깍는거 다 싫어 하는거 같아요..ㅎ

    2009.07.03 01: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무래도 30분이상을 가만히 참고 있어야하니...

      견디기 힘든 일이죠...

      애기는 잘 크죠?

      2009.07.08 11:23 신고 [ ADDR : EDIT/ DEL ]
  11. 아띠.. 열랑 부러울 뿐이고. T.T
    아빠의 머리 깎는 솜씨는 어설플 뿐이고..

    2009.07.03 02:30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ㅋ그럴때는 가위보다는 바리깡을 드세요~

      2009.07.08 11:22 신고 [ ADDR : EDIT/ DEL ]
    • -_-; 나름 신경써서 깎은거란 말이오...

      군대깍사를 무시하심 곤란하오....

      2009.07.08 11:22 신고 [ ADDR : EDIT/ DEL ]
  12. ㅎㅎㅎ 이뻐요

    2009.07.03 09:38 [ ADDR : EDIT/ DEL : REPLY ]
  13. 꽃미남이군요 ㅎㅎㅎㅎ

    2009.07.03 10: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인물이 보통인물이 아닙니다.
    크게 키우실수 있을것 같단 삘이 팍 오네요.
    머리깍다 잠드는 천진난만한 모습에 매혹되셨겠어요^^
    즐거운 주말계획 잘 짜시고 즐겁게 보내세여~

    2009.07.03 11: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이쿠...고맙습니다..^^;

      하는 짓이 유별나서 뭐가 되도 될거는 같습니다...

      오랜만입니다.^^

      2009.07.08 11:21 신고 [ ADDR : EDIT/ DEL ]
  15. ㅎㅎ 사내아이라 머리에 손질이 잦군요. 눈매가 늘 카리스마 있습니다.^^
    전 제 딸내미 1년에 한 번만 살짝 가위질 해주고 있습니다.^^

    2009.07.03 12: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미용실에서 깎으려 시도해봤는데...

      아직 겁을 내어서 어쩔수 없이 제가 가위를 들었습니다...^^

      2009.07.08 11:20 신고 [ ADDR : EDIT/ DEL ]
    • It's like you're on a mssiion to save me time and money!

      2012.08.05 10:06 [ ADDR : EDIT/ DEL ]
    • Whoa, tgihns just got a whole lot easier.

      2012.08.07 14:10 [ ADDR : EDIT/ DEL ]
  16. 미남입니다!!!!!
    십수년 후에 꽃남 후속편의 주인공은... ^^
    옥고수님의 외모를 짐작하고 있습니다 ㅋ

    2009.07.03 12: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오~
    저도 시도를 해봐야겠어요/
    그나저나 재민이 너무 착한 것 같아요~
    어서 하루도 저런 의젓함을 배워야 할텐데..에휴..

    2009.07.06 08: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흑...전혀 안그래요...

      매우 말썽장이입니다...

      애기는 잘 크죠?

      2009.07.08 11:18 신고 [ ADDR : EDIT/ DEL ]
  18. 대단하십니다. 멋진 아빠셔요. ^^
    저도 아이들 어릴 땐 머리 제가 잘라주곤 했는데, 이제는 도망갑니다. 전문가의 손길을 아는게죠.
    아님... 신뢰를 잃은 걸까요?

    2009.07.06 20: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ㅋ신뢰의 문제일지도 모르죠...
      아님 미용실 누나의 손길이...&^^

      2009.07.08 11:18 신고 [ ADDR : EDIT/ DEL ]
  19. 머리깎고 나니까 훨씬 깔끔한 페이스가 된 것 같습니다. ^ ^인물도 훤하고~

    2009.10.10 20: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안녕하세요. ^^ google에서 가젯 등록하구 들어와서 구경하다 아기 사진 잘 보구 갑니다. ^^ 너무 귀여워요.ㅎㅎㅎ 여기서 왠지... 정보는 엄청 얻어갈듯... ^^ 배울곳이 많아 좋습니다.ㅋ

    2010.01.20 06:29 [ ADDR : EDIT/ DEL : REPLY ]
  21. 이현근

    이렇게나 똘망 똘망해 보이다니!! 형은.... 덜 닮아서 다행입니다!! 헤헤~

    2010.06.03 11:43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