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추모글 남기기

ㅎㅎㅎ(희한한)2009.04.17 01:05
눈을 크게 뜨고 보세요. 바늘 구멍에는 자유의 여신상이, 못 머리 위에서 말 타는 기사와 심슨 가족을 보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와인 코르크 마개로 만든 의자, 소파, 테이블...그리고 머리카락에 미국 역대 대통령의 초상화가 그려져 있습니다. 자 그럼 희한한 초미니 아트의 세계로 여행을 떠나 볼까요?

1/8. 바늘구멍에 새겨진 자유의 여신상
: Willard Wigan 이라는 아티스트의 작품입니다. 작품이 맨눈으로 잘 안보일 정도록 작아서 색칠 할 때는 일반 붓 대신 파리의 털을 이용해서 색칠을 했다는군요. Wigan은 작품이 너무 작기 때문에 손을 조금만 떨어도 작품을 망칠 우려가 있어 조용한 밤에 작업을 한다고 합니다.

2/8. 못 머리, 바늘 끝의 초미니 조각들
: 이것도 Willard Wigan 이라는 아티스트의 작품입니다. 못 머리 위에서 심슨 아빠와 아들, 여유롭게 와인을 마시는 연인, 말탄 신사가 새겨져 있습니다. 그리고 바늘 끝에서 노는 고양이를 보세요. 파리가 잡아 먹을것 같죠?

3/8. 와인 코르크 마개로 만든 가구들: 소파, 의자, 테이블 등
Within Reach와 Nicolette Mason의 작품입니다. 이것을 만드는데 코르크 마개가 2개 이하로 소요되었답니다.


4/8. Little People Street Art 프로젝트
: 영국 런던의 Slinkachu라는 스트리트 아티스트의 작품입니다. 그는 거리에서 사진을 찍은 후 그것을 그대로 초미니 형태의 작품으로 만들어 낸답니다.


5/8. 사람의 머리카락에 그려진 42명의 미국 역대 대통령 초상화
: Jin Yin Hua의 작품입니다. 약 1.25센치가 안되는 인간의 머리카락에 42명의 미국 역대 대통령 초상화를 그렸습니다. 아래 이미지는 10만배로 확대했기 때문에 눈에 보이는 겁니다. 초상화를 그릴 때 현미경으로 보면서 토끼의 털을 붓으로 하여 그렸답니다.


6/8. 돌멩이 위의 미니어쳐 
Thomas Doyle의 작품입니다. 조그만 돌멩이 위에 나무, 집, 그리고 사람들이 새겨지고 만들어졌습니다.

7/8. 마이크로 페인팅
Ee Jin Tao의 작품입니다. 폭이 5mm 가량 되는 초미니 실리콘 위에 헬륨 비드(일종의 나노 기술인듯)를 이용해 그림을 그리고 플루오르화수소산을 이용해 에칭하여 작품을 완성합니다. 

8/8. 초미니 뜨개질
미니어처 니터(Miniature knitter) Althea Crome의 작품입니다. 미니어처 뜨개질을 위해 그림과 같이 초소형 뜨개 바늘을 이용하여 스웨터, 장갑, 드레스 등을 만들어 냅니다. 완성까지 최소 6주에서 어떤 건 6개월까지 걸린답니다.

출처: http://weburbanist.com


Posted by okgosu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재미있네요. 미니멀리즘에 열광하시는분들도 많죠^^

    2009.04.17 10: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와우.. 정말 작네요..^^이런 걸 보면 왠지모를 희열감이~

    2009.04.17 11: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오~~
    초미니 아트~
    일본인들이 좋아할 것 같아요~
    관련 트랙백 보낼께요~

    2009.04.17 11: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넵...

      그럼 일본 블로거들이 방문하는건가요...^^

      감사합니다...

      2009.04.17 11:32 신고 [ ADDR : EDIT/ DEL ]
  4. 정말 신기하네요..
    근데 저거 하나 만들라면 참 시간이 엄청나게 걸릴듯..ㅋ

    2009.04.17 11: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우와.. 정말 대단대단 어떻게 저렇게 만드는지 대단한것 같아요..
    저는 개인적으로 미니어쳐랑 피규어 모으는게 취미인데..
    만드는건 ㅜㅜ ㅋ

    2009.04.17 12: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옷...그래요? 혹시 포스팅하신것 있으세요?
      저도 미니어처 향수 모은게 있지요

      2009.04.18 00:50 신고 [ ADDR : EDIT/ DEL ]
  6. 세상에 어떻게 저걸만들었을까요?
    너무 신기해요!
    세상에
    어떻게 저걸 저렇게 만들었을까요?..아. -_- 똑같은소리를 계속..

    2009.04.17 13: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전 작은건 싫어요.. 잘 안보이잖아요.ㅋ
    도시 곳곳에 저런것 숨겨 놓고 보물찾기 하듯이 찾아 다니면 재미 있겠어요..^^
    정말 어찌 저런걸 만들까요? 전 수전증때문에 안될듯.ㅋ

    2009.04.17 14: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대단하군요. 어떻게 저렇게 정밀하게 작업을 할 수가 있는지 정말 신기합니다.

    2009.04.17 14: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헬륨비드로 실리콘에 에칭한 것이 매우 신기해요~
      그건 현미경으로만 보인다는....나노 아트

      2009.04.18 00:57 신고 [ ADDR : EDIT/ DEL ]
  9. 와~~ 정말 대단하네요~ㅎㅎㅎㅎ 메인 취권 사부님도 대단하시네요~
    60억인구에 고수님을 포함한 여러 고수님들이 계시는 군요~ㅎㅎㅎ

    2009.04.17 18: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어떻게 저런일이 가능한지 모르겠어요..정말 대단합니다. ㅎㅎ

    2009.04.17 18:12 [ ADDR : EDIT/ DEL : REPLY ]
  11. 저는 속터져서 절대 못할걸 하는 능력자들이군요. 놀라워요 @@ 어떻게 그리고 만드는걸까요. ???

    2009.04.17 18:21 [ ADDR : EDIT/ DEL : REPLY ]
  12. 나노의 세계? ㅋㅋ
    농담입니다 ㅋㅋㅋ
    저런거 좋아하는 사람들이 있떠라구요
    시력이 궁금할뿐이에요 ㅋ

    2009.04.17 19: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현미경으로 보는 사람도 있고 원래 시력이 좋은 사람도 있구 그래요....

      2009.04.18 00:58 신고 [ ADDR : EDIT/ DEL ]
  13. 우와 신기해요+_+

    2009.04.18 00: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대단한 열의와 열정입니다.
    눈에 보이지 않는 작은 것에도 정성을 다하는 것.
    뒷면이 보이지 않아도, 신이 보고 있다는 조각가 페이아스(?)의 이야기가 떠오르는군요.

    2009.04.19 22: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랜만입니다^^
      페이아스에 대해서도 한번 찾아봐야겠구요..

      2009.04.21 14:15 신고 [ ADDR : EDIT/ DEL ]
  15. 눈...빠지겠습니다 ... 우아...ㅋㅋㅋㅋㅋ

    2009.04.20 12: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헐... 수전증 있는 사람은 꿈도 못 꾸겠어요.^^
    진짜 눈 아푸겠다. ㅋㅋ
    이웃블로그 추가합니다~^^

    2009.04.21 14: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호오~.. 이런것들은 도대체 어떻게 만든데요? 정말 신기하네요. ^^

    2009.04.22 13: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1. 아, 정말. 이런걸 어떻게 만들죠.
    작은 걸 쪼그리고 앉아 진득하니 하지 못하는 탓에 보기만 해도 저릿저릿 저려옵니다.
    2. 파리 얼굴보다도 작은 고양이를 보고 기가 막혔는데, 색칠을 파리 털로 한다는 말엔... 으윽...
    3. 작품도 놀랍지만, 이런 사진을 찾아내고 모아두신 okgosu님이 더 놀랍습니다.

    2009.06.16 21: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